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저장
 사제와 수녀뜰
 노년부
 장년부
 청년부
 한마음 성가대
 공동체 게시판
 
HOME < 공동체 < 공동체 게시판

Category
제목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하여 흔들리고 있는 우리나라
이름
  황세웅  작성일 : 2020-02-11 16:36:29  조회 : 13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하여 흔들리고 있는 우리나라

이번주에도 역시 마찬가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관한 소식입니다.
지지난주부터 계속 쏟아지기 시작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저는 이소식을 들으면서 다른 뉴스 생각할 겨를도 없이
감염자가 계속 속출하자 너무나도 마음이 아팠습니다.
이렇게 우리 대한 민국
모든 사람들이 왜 이러한 전염병에 걸려야 하는지를 ~ 말입니다.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는 중국 정부에서
이러한 사태가 발생할시에 즉각 대처를 해야할 판국에
대처를 하지 못한채 슬금슬금 감추려다가 결국 감당못할정도
수준에 까지 이르게 되었습니다..

항생제로도 치료가 되지않는 바이러스라는걸 파악한 우한 현지의
보도로는 이를 외부에 알리지 않은채로 덮으려다가
일을 키운것으로 보여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지난날 메르스 사태가 퍼지기 시작할때 쯤
박근혜정부가 이를 감추려고 하다가 날벼락을 맞은적이 있었지요.

이 변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사스 · 메르스처럼 동물 사이에
전염하던 질병 바이러스가 돌연변이를 통해 진화하여
사람에 전염하는 바이러스로 변한 것입니다.
동물이 서식할 숲과 자연을 인간들이 침입하여 파괴하면서
서식처를 잃은 바이러스가 생존을 위해
인간을 매개로 삼을 수 있도록 진화한 것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인간의 욕심이 계속 자연을 파괴하면 할수록
이런 변종 바이러스도 늘어갈 수밖에 없게 되는것이지요.
그러므로 앞으로도 이런 변종은 끊임없이, 더 많이 나타날 것입니다.
결국 이모든것이 인간이 자초한 재앙입니다.

온 세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하여 공포와 불안감에
떨고 있는 이 시점에 우리들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고통을 받고
있는 모든 분들이 아무쪼록
건강을 되찾을수 있도록 그리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서 벗어날수 있도록
기도를 해주었으면 좋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새로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도
차분하게 대처를 할수 있도록
우리 온 국민 모두가 예방수칙을 잘 지키시어
이 힘든 시기를 다 함께 힘을 모아
이겨나갈수 있는 서신동성당 공동체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아멘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레지오마리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하여 흔들리고..      황세웅 2020/02/11 13
60 레지오마리애  2019년 9월 21일 레지오 성지순례 7..      황세웅 2019/09/22 279
59 레지오마리애  2019년 9월 21일 레지오 성지순례 6..      황세웅 2019/09/22 254
58 레지오마리애  2019년 9월 21일 레지오 성지순례 5..      황세웅 2019/09/22 250
57 레지오마리애  2019년 9월 21일 레지오 성지순례 4..      황세웅 2019/09/22 246
56 레지오마리애  2019년 9월 21일 레지오 성지순례 3..      황세웅 2019/09/22 241
55 레지오마리애  2019년 9월 21일 레지오 성지순례 2..      황세웅 2019/09/22 233
54 레지오마리애  2019년 9월 21일 레지오 성지순례 ..      황세웅 2019/09/22 261
53 레지오마리애  2019년 5월 30일(성모성월) - 성모..      황세웅 2019/05/31 354
52 레지오마리애  새로 부임하신 양정림 아녜스 수녀님 환..      황세웅 2019/01/27 469
51 레지오마리애  주임신부님 , 보좌신부님 송별식(교중미..      황세웅 2019/01/27 522
50 레지오마리애  주임신부님 , 보좌신부님 송별식(교중미..      황세웅 2019/01/27 465

  1 [2][3][4][5][6]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Oldies
 전체접속자 :21,776,933
 어제접속자 764
 오늘접속자 :4,577